프리미엄 숙성 삼겹살 전문 숙달돼지가 ‘대구상인점’ 가맹점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신규 오픈한 숙달돼지 대구상인점은 대구 달서구에 위치해 있다. 숙달돼지만의 독자적인 숙성 노하우가 담긴 통삼겹, 통목살, 항정살 등 다채로운 돼지고기 메뉴들을 주력으로 선보인다.

위 매장을 연 숙달돼지는 프리미엄 숙성 삼겹살을 전문적으로 선보이는 외식 프랜차이즈 브랜드다.

지난해 11월 영등포 문래동 골목상권에서 시작했으나, 차별화된 메뉴 노하우와 경쟁력을 앞세워 대중들 사이에서 인지도를 높여왔다.

그 결과 소비자들에게 인정받아 망고플레이트가 선정한 ‘전국 삼겹살맛집 BEST 30’ 중 4.8점을 기록했다. 또한 다수의 가맹점을 연이어 오픈하며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해당 브랜드는 신선한 양질의 한돈만을 다룬다. 또한 전문가의습식숙성(Wet Aging)으로 14일 동안 원육을 숙성시킨다. 고객이 최상의 고기 맛을 느낄 수 있도록, 숙달된 직원을 통한 전문적인 그릴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정성 담아 직접 담근 장아찌, 명이나물, 겉절이 등의 반찬들을 1인 1찬씩 제공하는 원칙을 고수한다. 이 반찬들은 메인 메뉴인 돼지고기의 풍미를 증진시켜, 고객들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외에도 매일 한돈의 농장주, 도축일자, 숙성방식, 등급을 기재해 고객들에게 공개함으로써 정직한 운영을 실천하고 있다.

업체 관계자는 “’전국 1등 삼겹살 숙달돼지’라는 타이틀을 거머쥘 수 있도록 고객 만족도 극대화를 위한 다각도적인 솔루션들을 연구 및 개발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가맹점의 수익 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에도 힘을 기울이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숙달돼지는 동탄점과 홍대점을 비롯해 영등포점, 서초점, 울산점, 광진점 등의 오픈을 준비 중에 있다.

기사 원문보기